청소년 진급 및 성임 연령 변경 발표

제공: 카밀 웨스트, LDS.org Church News

  • 2018년 12월 14일

2019년부터 어린이와 청소년은 연령 그룹별로 초등회 과정을 마치고 상급반이나 정원회로 진급하게 된다. 합당한 청남은 만 12, 14, 16세가 되는 해 1월에 신권 직분에 성임될 자격을 얻게 된다. 합당한 청소년은 만 12세가 되는 해의 1월부터 제한 사용 성전 추천서를 받을 수 있는 자격을 얻게 된다.

기사 하이라이트

  • 어린이와 청소년은 자신의 생일에 진급하는 것이 아니라 연령 그룹별로 함께 진급하게 된다.
  • 합당한 청소년은 만 12세가 되는 해 1월부터 제한 사용 성전 추천서를 받을 수 있는 자격을 얻게 된다.
  • 청남은 만 12, 14, 16세가 되는 해 1월에 신권 직분에 성임될 자격을 얻게 된다.

12월 14일 금요일, 제일회장단은 어린이와 청소년이 초등회 과정을 마치고, 상급반이나 정원회로 진급하고, 처음으로 성전에 참석하는 시기와, 청남이 신권 직분에 성임될 수 있는 시기에 관한 변경 사항을 발표했다. 이 변경 사항은 2019년 1월부터 적용된다.

제일회장단은 서한에서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더 큰 신앙과 그분의 복음에 대한 더 깊은 이해, 그분의 교회 및 교회 회원들과의 더 큰 화합을 통해 우리의 사랑하는 어린이와 청소년을 강화하고자” 이러한 변경 사항이 발표되었다고 밝혔다.

2019년 1월부터 어린이들은 연령 그룹별로 초등회 과정을 마치고, 주일학교 및 꿀벌반 또는 집사 정원회에 참석하게 된다. 이전까지는 각자 만 12세 생일에 개별적으로 진급했었다.

이외에도, 청남은 만 12, 14, 16세가 되는 해 1월에 해당 신권 직분에 성임될 자격을 얻게 되며, 청소년은 만 12세가 되는 해의 1월부터 “개인의 합당성, 준비 상태, 개인적 상황”에 따라 제한 사용 성전 추천서를 받을 자격을 얻게 된다.

교회에서 배포한 자료에 따르면, 청남을 신권 직분에 성임하는 연령은 “교리적으로 규정된 것”이 아니며, 실제로 교회 역사 전반에 걸쳐 변천했다.(자주 하는 질문 참조)

러셀 엠 넬슨 회장은 금요일 페이스북에 올린 게시글에서 이렇게 말했다. “이런 변경 사항에 따라 몇몇 계획과 조직상의 변화가 있겠지만, 영적 유익에 먼저 초점을 맞출 것을 당부드립니다.

우리의 청소년과 어린이들은 주님께서 지금까지 이 지상에 보내신 사람들 중 가장 뛰어난 이들 중 하나입니다. 그들은 이전 어느 세대보다도 더 총명하고 현명하며 이 세상에 더욱 많은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능력이 있습니다. 우리는 그들이 잠재력을 꽃피울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우리의 역할을 다해야 합니다.”

본부 청녀 회장인 보니 에이치 코든 자매는 이렇게 말했다. “구주께서는 당신의 교회를 인도하고 계십니다. 그분은 이런 변화가 이루어지리라는 것을 알고 계셨고, 만 11세 어린이들을 위해 선지자와 교회 지도자들에게 영감으로 이를 알게 하셨습니다. 이 어린이들은 새로운 임무와 더욱 늘어난 봉사 기회를 이행할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구주께서는 당신의 아들과 딸의 능력을 아십니다. 우리는 그들에 대한 분명한 확신이 있습니다. 계시가 있음에 정말 감사드립니다.”

함께 진급함

현재, 어린이들은 만 12세가 되면 청녀나 청남 모임에 참석하기 시작한다. 그리고 공과 시간이 되면 초등회반으로 돌아가거나 주일학교 청소년반에 참석하는 것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2019년에는 초등회 11세 용기반이 폐지되며, 1월에 만 11세 어린이는 모두 함께 주일학교에 참석하게 된다.

본부 초등회 회장 조이 디 존스 자매는 이렇게 말했다. “이렇게 함께 진급하면 어린이들이 연중 한 명씩 초등회 과정을 마치고 떠나는 것보다 반 이동이 훨씬 쉬워질 것입니다.”

2019년 1월부터, 합당한 청남은 만 12, 14, 16세가 되는 해 1월에 해당 신권 직분에 성임될 자격을 얻게 된다.

2019년 1월부터 청소년은 만 12세가 되는 해의 1월부터 “개인의 합당성, 준비 상태, 개인적 상황”에 따라 제한 사용 성전 추천서를 받을 자격을 얻게 된다.

본부 청남 회장 스티븐 더블유 오언 형제는 어린이와 청소년이 단체로 진급하는 것의 유익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단합과 우정을 쌓으며, 그들은 함께 발전합니다. 이런 변화는 개심의 과정에 도움이 됩니다. 또한, 유대감이 싹트게 됩니다.” 이런 변화를 통해 정원회에서 형제애가 커질 것이다. 하지만 이는 비단 우정만을 위한 것은 아니라고 오언 형제는 덧붙였다. “우리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으로 돌이키는 것입니다. 넬슨 회장님께서 가르치신 것처럼 청소년은 주님의 군대에 속해 있으며, 누구도 외롭다고 느껴서는 안 됩니다. 우리는 함께입니다.”

이 변경 사항은 또한 집사와 꿀벌반 반원도 만 12세 생일이 지나지 않아도 야영에 참석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데이트를 시작하는 연령은 기존의 방침대로 만 16세 이상이지만, 장미반 반원 및 교사는 만 14세 생일이 지나지 않아도 무도회와 청소년 대회에 참석할 수 있으며, 성역 임무를 받을 수도 있다.

오언 형제는 청남들에게 이런 변화가 앞으로 얼마나 놀라운 일이 될지 알아야 한다고 말했다. “여러분에게는 함께할 친구가 있습니다. 기다리지 않아도 됩니다. 여러분은 함께 진급합니다. 이런 변화는 학교는 물론 여러분 삶의 다른 분야와도 잘 어우러집니다.”

코든 자매는 연령 그룹이 함께 진급하면, 반 회장단의 구성원이 생일을 맞아 상급반으로 진급해 회장단을 재구성해야 하는 일 없이 계속 봉사입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고 말했다. 이렇게 되면, 회장단은 “청녀들과 친분을 쌓을 시간이 생기며, 청녀와 그들의 가족에게 축복이 되는 활동을 계획할 수” 있을 것이다. 코든 자매는 이번 변화가 지도자들에게도 축복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정말 기쁜 일입니다. 계속해서 회장단을 재구성하지 않아도 될 것입니다. 각 연령 그룹의 청녀들은 2년 동안 함께하게 될 것이기 때문입니다. 안정성이 갖춰지고, 단합이 이뤄질 것입니다.”

성전 봉사

존스 자매는 이렇게 말했다. “이번 변화를 통해 특히 어린이들이 좀 더 이른 나이에 성전 사업에 참여할 수 있게 되어 아주 기쁩니다. 보통 어린이들은 만 12세가 되어 제한 사용 추천서를 받고 성전에서 의식을 행할 날을 손꼽아 기다립니다.”

코든 자매는 이번 발표가 “이 훌륭한 청소년들에 대한 믿음을 다시 한번 보여준 것”이라고 말했다. “이들 청소년은 성전에서 중요한 사업을 행해야 합니다. 이는 그들이 청남 청녀가 되자마자 시작할 수 있는 일입니다.

염려하는 부모들께서는 자녀들이 얼마나 잘 준비되었는지 실감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그들은 잘 준비되어 있습니다! 이제까지 함께 배우고 준비해 온 초등회 어린이들은 이번 변화를 통해 청남 청녀에서 계속 함께 성장하고 발전하게 될 것입니다.”

이번 발표는 개인적 상황에 따라 알맞게 조정할 수 있다. 이를 위해 부모와 감독은 각각의 어린이나 청소년에게 가장 유익한 것이 무엇인지를 판단하기 위해 함께 협의할 수 있다. 또한, 교회의 일부 지역에서는 1월이 아닌, 현지에서 현재 따르고 있는 이동/진급 시기를 유지할 수도 있다.

2019년 1월부터 어린이들은 연령 그룹별로 초등회 과정을 마치고, 주일학교 및 꿀벌반 또는 집사 정원회에 참석하게 된다. 이전까지는 각자 만 12세 생일에 개별적으로 진급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