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16 장

사무엘을 믿은 니파이인들이 니파이에게 침례를 받음-회개하지 않는 니파이인들의 화살과 돌로는 사무엘을 죽일 수 없음-어떤 이들은 자기 마음을 완악하게 하고, 다른 이들은 천사들을 봄-믿지 아니하는 자들이 말하기를 그리스도와 그가 예루살렘에 오심을 믿는 것은 이치에 닿지 않는다 함. 주전 6~1년경.

  이에 이제 이렇게 되었나니 레이맨인 사무엘이 성벽 위에서 한 말을 들은 자가 많더라. 이에 그의 말을 믿은 자들이 다 나아가서 니파이를 찾았고, 저들이 나아와 그를 발견하매 그에게 자기 죄를 고백하고 부인하지 아니하며, 주 앞에 침례 받기를 원하였더라.

  그러나 사무엘의 말을 믿지 아니한 자들은 다 그에게 노하였더라. 이에 성벽 위에 있는 그에게 돌을 던졌고, 또한 많은 자들이 성벽 위에 서 있는 그에게 화살을 쏘았더라. 그러나 주의 영이 그와 함께 하시는지라, 그들이 그들의 돌이나 그들의 화살로 그를 맞히지 못하더라.

  이제 그들이 그를 맞히지 못하는 것을 보고, 그의 말을 믿는 자가 더욱 많더니, 이에 그들이 침례를 받기 위하여 니파이에게로 떠나갔더라.

  이는 보라, 니파이가 백성들에게 침례를 베풀며, 예언하며, 가르침을 베풀고, 회개를 외치며, 표적과 기사를 보이며, 백성 가운데 기적을 행하고 있었음이니, 이는 그들로 하여금 그리스도가 반드시 속히 오실 것임을 알게 하려 함이라-

  또 그가 반드시 속히 이를 일에 대하여 그들에게 고하였으니, 이는 그 일들이 이를 때에, 그 일들이 그들에게 미리 알린 바 되었었음을, 그들로 알고 기억하게 하여 그들로 믿게 하려 함이라. 그러므로 사무엘의 말을 믿은 자들은 모두 침례 받기 위하여 그에게로 나아갔으니, 그들은 와서 회개하며 자기의 죄를 고백하였더라.

  그러나 그들의 대부분은 사무엘의 말을 믿지 아니하였더라. 그러므로 그들이 그들의 돌이나 그들의 화살로는 그를 맞힐 수 없음을 보고, 그들의 대장들에게 외쳐 이르되, 이 놈을 잡아 결박하라. 이는 보라, 그가 귀신 들렸음이니, 그의 안에 있는 귀신의 권세로 인하여 우리의 돌이나 우리의 화살로 그를 맞힐 수 없음이니라, 그러므로 그를 잡아 결박하여 그를 없이하라 하였더라.

  이에 그들이 나아가 그 손을 그에게 대려 하매, 보라, 그가 성벽에서 몸을 아래로 던져 그들 땅을 벗어나 도망하여, 바로 자기 나라로 가서 자기 동족 가운데서 전파하며 예언하기 시작하였더라.

  이에 보라, 니파이인들이 다시는 그에 대하여 더 듣지 못하였으니, 백성들의 제반사가 이러하였더라.

  이에 이같이 니파이 백성에 대한 판사 치세 제팔십육년이 끝났느니라.

  10  또 이같이 판사 치세 제팔십칠년도 끝났으니, 백성들의 대부분은 여전히 교만과 간악함 중에 있었으되, 소수는 하나님 앞에 더욱 신중히 행하였더라.

  11  또 판사 치세 제팔십팔년에도 형편이 이러하였더라.

  12  그리고 판사 치세 제팔십구년에도 백성들이 죄악 가운데 더욱 완악하게 되고, 하나님의 계명에 반하는 일을 점점 더 많이 행하기 시작한 것 외에는 백성들의 제반사가 거의 달라진 것이 없었더라.

  13  그러나 판사 치세 제구십년에 이렇게 되었나니, 표적과 기사가 백성에게 주어지고 선지자들의 말이 이루어지기 시작하였더라.

  14 천사들이 사람들, 지혜로운 자들에게 나타나 큰 기쁨의 좋은 소식을 그들에게 선포하매, 이 해에 경전의 말씀이 성취되기 시작하니라.

  15  그럼에도 니파이인이나 레이맨인을 가리지 않고 신앙이 지극한 자들 외에는 모든 백성이 그 마음을 완악하게 하기 시작하며, 그들 스스로의 힘과 그들 스스로의 지혜를 의지하기 시작하여 이르되,

  16  그처럼 많은 것 가운데 몇 가지를 그들이 옳게 알아맞혔을지 모르나, 보라, 우리가 알거니와 그들이 말한 이 크고 기이한 일들이 모두 다 이루어질 수는 없느니라 하였더라.

  17  또 그들이 그들끼리 의논하며 쟁론하기 시작하여 이르되,

  18  그리스도라 하는 존재가 오리라 함은 이치에 닿지 아니하나니, 만일 그러하고, 그 말한 대로 그가 하나님의 아들, 하늘과 땅의 아버지일진대, 어찌하여 그가 예루살렘에 있을 자들에게와 마찬가지로 우리에게도 자기를 보이지 아니하겠느냐?

  19  참으로 어찌하여 그가 예루살렘 땅에서와 마찬가지로 이 땅에서도 자기를 보이지 아니하겠느냐?

  20  그러나 보라, 우리는 이것이 우리 가운데가 아니라 먼 원방 땅 우리가 알지 못하는 땅에 이루어질 어떤 크고 기이한 일을 우리로 믿게 하려고 조상들에게서 전해져 내려온 간악한 전통임을 아노니, 그러므로 그들이 우리를 무지한 가운데 가두어 둘 수 있음은, 그 일의 참됨을 우리가 우리 눈으로 목격할 수 없음이니라.

  21  또 그들은 저 악한 자의 간교함과 불가사의한 술수로써 우리가 이해할 수 없는 어떤 큰 불가사의를 이룸으로, 계속하여 우리로 그들의 말을 좇는 종이 되게 하며 또한 그들을 좇는 종이 되게 하리니, 이는 우리가 그들에게 의지하여 말씀을 우리에게 가르치게 하고 있음이라. 또 우리가 스스로를 그들에게 내맡길진대, 그들이 우리의 평생에 이같이 우리를 무지함 속에 가두어 두리라 하였더라.

  22  또 이외에도 백성들이 어리석고 헛된 것을 그 마음에 많이 상상해 내었으며, 또 그들이 많이 평온하지 못하였으니 이는 사탄이 끊임없이 죄악을 행하도록 그들을 충동하였음이라. 참으로 그가 두루 다니며 온 지면에 소문과 분쟁을 퍼뜨렸으니, 이는 그가 선한 일과 장차 이를 일에 대하여 백성의 마음을 완악하게 하려 함이었더라.

  23  또 주의 백성 가운데 이루어진 표적과 기사들과 또 그들이 행한 많은 기적에도 불구하고, 사탄이 온 지면에 있는 백성들의 마음을 크게 사로잡았더라.

  24  이에 이같이 니파이 백성에 대한 판사 치세 제구십년이 끝났느니라.

  25  이에 이같이 힐라맨과 그의 아들들의 기록에 의한 힐라맨서가 끝났느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