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리와 성약

제 62 편

1831년 8월 13일 미주리 주 채리턴의 미주리 강둑에서 선지자 조셉 스미스를 통하여 주신 계시(교회사 1:205~206). 이 날 인디펜던스에서 커틀랜드로 가고 있던 선지자와 그의 일행은 시온 땅으로 가고 있던 장로 몇 사람을 만나 기쁘게 인사를 나눈 다음 이 계시를 받았다.

1~3, 증언은 하늘에 기록됨. 4~9, 장로들은 판단에 따라 그리고 영이 지시하시는 대로 여행하며 전도해야 함.

1 보라 그리고 들으라, 오 너희, 나의 교회의 장로들아, 사람의 연약함과 유혹에 빠진 자를 어떻게 도울지를 아는 주 너희 하나님 곧 예수 그리스도, 너희의 변호자가 이르노라.

2 그리고 진실로 나의 눈은 시온 땅으로 아직 올라가지 아니한 자들을 바라보고 있나니, 그런즉 너희의 사명은 아직 다 이루어지지 아니하였느니라.

3 그럼에도 불구하고 너희는 복이 있나니, 이는 너희가 증거한 증언이 천사들이 보도록 하늘에 기록되었고 그들이 너희로 인하여 기뻐하며, 너희 죄는 사하여졌음이니라.

4 그리고 이제 너희 여행을 계속하라. 시온의 땅에 모여 모임을 가지고 함께 기뻐하고 지극히 높으신 이에게 성찬을 바치라.

5 그러고 나서 증언하기 위하여 돌아가도 좋으니라. 그러하도다. 모두 함께 하든지 둘씩 짝을 짓든지 너희 보기에 좋을 대로 할 것이요, 내게는 상관이 없느니라. 다만 충실하라. 그리고 땅의 주민에게 또는 악인의 회중 가운데서 기쁜 소식을 선포하라.

6 보라, 나 주는 너희 가운데 충실한 자들이 보전되어 미주리 땅에서 함께 기뻐할 것이라는 그 약속이 이루어지게 하려고 너희를 함께 모았나니, 나 주는 충실한 자에게 약속하고 거짓말할 수 없느니라.

7 만일 너희 가운데 누가 말이나 노새나 마차를 타기 원하면 나 주는 그가 범사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주의 손에서 이를 받을진대, 그가 이 축복을 받는 것을 기꺼워하느니라.

8 이러한 일은 판단과 영의 지시에 따라 행하도록 너희에게 맡기노라.

9 보라, 왕국은 너희 것이니라. 그리고 보라 또 보라, 나는 충실한 자와 항상 함께 있느니라. 참으로 그러하도다. 아멘.